Y studio

Taipei|Taiwan

Y studio는 이(Yi)와 얀코(Yanko) 두 타이완 디자이너의 이름에서 온 젊은 문구 브랜드로 – 무거운 놋쇠로 만든 펜, 샤프, 종이 누르개

Schmidinger Moebelbau

Vorarlberg|Austria
포르아르베르크(Vorarlberg)는 가장 오래된 재료 중 하나인 목재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디자인으로 많은 이들의 눈길을 사로잡은 오스트리아의 작은 마을이다. 독일, 리히텐슈타인, 스위스에 둘러싸인

Inohjudan

Seoul|South Korea

창덕궁의 오래된 돌담길을 걷다보면 이노주단의 작업실에 걸린 한복이 먼 발치서부터 눈에 들어온다. 낮은 돌담길은 이노주단의 단정한 공간으로 이어지는데 한 쪽

Salgenreute Chapel

Vorarlberg|Austria

오스트리아의 작은 마을 크룸바흐에 위치한 예배당에서 느껴지는 감동은 종교와는 상관없이 선명하게 다가온다. 불필요한 형식이나 장식은 배제한 채 구조물과 파사드 모두 나무로

Nieves Edition

Zurich|Swiss
취리히의 한적한 길목에 위치한 벤자민의 작업실은 서점은 아니지만 문이 열려 있는 날에는 Nieves에서 출판된 책들을 자유롭게 와서 볼 수 있다.

CHHIPA

LONDON|England

CHHIPA는 스크린 프린터 클로디아 볼피가(Claudia Borfiga)와 모자 디자이너 리지 록(Lizzie Lock)이 인도의 전통 원단 프린트 기술인 다부(DABU) 방식으로 만드는 셔츠

Mikael Olsson

FRÖSAKULL|Sweden

사진작가 미카엘 올슨은 어떤 장소를 촬영할 때 먼저 스냅샷을 찍는다. 그는 이 과정을 ‘스케치한다’라고 표현하는데, 공간의 비율이나 빛에 대한 이성적인

Ovalum

Paris|France

‘어떤 장소를 마지막으로 장식하는 것이 빛, 그러니까 조명이라고 생각했습니다. 그래서 조명을 만들게 되지 않았나 생각합니다.’ 조명 디자이너 Olivier Vallaeys는 센느

Permanent magazine

Nagaoka|Japan

PERMANENT는 가정에서 차려지는 식탁 위의 풍경에 초점을 맞춘 잡지로, 보통의 사람들이 먹는 보통의 음식을 소개한다. 잡지를 만든 디자이너 사타마츠 부부는 여느

Bodice

New Delhi|India

BODICE는 디자이너 Ruchika Sachdeva가 2011년 뉴델리에서 런칭한, 인도의 전통의상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여성복 브랜드다. ‘보디스’는 과거 아름답게 여겨졌던, 허리를 과도하게 조이는 코르셋

Ninkipen!

Kyoto|Japan

커다란 간판 없이도 가게 주인의 취향이 드러나는 공간을 디자인하고 싶다는 건축사무소 Ninkipen!의 건축가 야스오(Yasuo Imazu). 교토에 있는 HA-HA Apartment의 작업실이자 쇼룸에 여느곳처럼